iOS 앱을 통한 건강 관리

RunKeeper 제작사인 FitnessKeeper에서 만든 iOS용 Breeze 앱이 5월에 서비스 종료되었다. 동기화가 안 되어 이상하게 여기다 제작사 블로그에 접속해보니 더이상 지원되지 않는다는 기사가… ㅠ.ㅜ 바로 삭제하고 그 자리는 iOS 건강 앱으로 대체하였다. 사실 지금까지도 건강 앱을 통해 여러 관련 앱을 연동해서 써오긴 했지만 자주 열어보는 앱은 아니라서 폴더 저 구석에 고이 숨겨두었는데, 이제는 별 수 없이 건강 앱을 자주 확인하는 수밖에는 없겠다.
지금까지 내 패턴은 다음과 같았다. Noom 코치를 통해 영양을 관리하고,1 Breeze를 통해 하루 운동량을 확인했고, 간간이 RunKeeperSWORKIT pro를 통해 운동을 관리했다. 그 중 Breeze가 빠진 셈인데, Apple Watch가 정식 출시되기도 전에 건강 앱에 내주게 되었으니 당분간 사용해보고 더 나은 방안은 없는지 고민해봐야겠다.


  1. Noom 코치는 2년 째 유료결재하고 사용 중인데, 무료 사용 시 제한되는 부분이 너무 많아서 결정하게 되었다. 이전에 사용하던 MyFitnessPal에 비해 국내에서 사용하기에 더 낫다. 유료 결재가 작은 돈이 아니라 무료로도 충분하다면 다른 앱들과의 연동성을 고려할 때, MyFitnessPal을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