히라이 다카코, 이소다 가즈이치 공저 / 영국 – 꿈에 그리던 여행 3 / 홍익출판사

홍익출판사의 꿈에 그리던 여행 시리즈 3권. 시립도서관을 기웃거리다 우.연.히. 찾게된 책.
쉽고 재밌어 보이는 그림에 테마가 있는 설명까지.. 괜찮겠다 싶어 얼른 물어왔다^^;;

영국에 대한 테마는 ‘마더구스 노래 여행’ 이었는데, 처음부터 끝까지 하나의 일관성을 갖고 여행했다는 게 너무 부러웠다. 돈 많은 나라(?) 국민의 특권이랄까? 그들의 글에선 여유가 넘쳤다. (우리나라 사람이 여행기를 쓰면 이렇게 쓸 수 있을지 의문이 들 정도?? 비관은 아니지만, 보통 한국인이 쓴 여행기는 돈을 어떻게 아꼈다는 얘기가 많이 등장한다;;;) 흔히 문화의 이면을 발견할 수 있는데 그들의 글에서 그런 부분을 발견하긴 힘들었다. 기껏해야 국철 파업으로 인해 여행이 힘들었다.. 정도??

이 책은 그냥 심심풀이로 읽으면 좋을 책이다. 문화 정보 전달 서적(?) 정도랄까.. 그림이나 사진 자체가 8,90년대 배경이 많고, 구체적인 지도나 여행정보는 포함되어 있지 않다. 어디에 갔고, 그곳은 어떤 의미를 갖고 있으며, 우리는 이러한 것에 감동을 받았다.. 이렇게 감상문 형식의 글이기에 여행정보를 목적으로 하는 사람에겐 그다지 좋은 책이라 할 수 없겠다. 그럼에도 이 책이 굉장히 재밌고 유익했던 까닭은 그들의 여행 중 일어난 에피소드를 위주로 했기 때문에 독자로 하여금 여행지에 ‘가고 싶다’는 생각이 들게 한다는 것이다.

즐겁게 보고 느낀 책. 금방 읽어도 싫증나지 않는 책.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