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랭클린 플래너를 위한 팁

한국성과향상센터, 『프랭클린 플래너를 쓰는 사람의 시간은 다르다』(2006, 바다출판사)
 

<“성공한 사람들의 ‘성공할 수밖에 없는’ 시간 관리법을 소개하고, 그 시간 관리법의 하나로 프랭클린 플래너를 효과적으로 사용하는 방법을 가르쳐주는 책이다. 뛰어난 능력을 가지고 있어도 방법을 잘 몰라서 업무 관리, 시간 관리, 인맥 관리, 인생 관리가 수월하지 않은 사람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을 줄 것이다.”

대학 때부터 써왔던 프랭클린 플래너에 대한 욕구는 식을 줄을 몰랐다. 조금이라도 더 나은 활용방안은 없을까 싶은 생각에 여러 웹사이트를 돌아다니고, 이런 저런 책들을 뒤적이기도 했다. 그렇게 해서 얻은 것이 ‘기본에 충실하자’였다.
시간 관리를 위한 스킬만을 언급하는 것으로 그치는 것이 아니었기에 더 공감이 갔다.[1. 예정된 시간 틀에서 해결되지 않아 그 후의 스케줄을 부득이하게 조정할 수밖에 없다고 하더라도 그 상대와의 관계가 중요하다면, 능률성보다 효율성에 신경을 쓰고 ‘빠른 것이 늦는 것이다, 늦는 것이 빠른 것이다’는 것을 의식할 필요가 있습니다.(…)
또한 동일한 시간을 효율적으로 쓰고 처리된 과제가 많음에도 정신을 차려 보면 주변 사람들과의 관계는 나쁘기만 하고 사람과의 교류에 있어서 스트레스를 받고 있다면, 그것은 주변 사람과의 시간을 너무 성급하게 보내고 말았기 때문일지도 모릅니다.(…)
일반적인 시간 관리 관점에서 역설적으로 들릴지 모르는 이들 개념이 여러분의 인생에 있어서는 장기적으로 효과성을 발휘하는 것입니다.(pp.105~106)] 이 책의 장점은 언제든지 곁에 두고 볼 수 있다는 것. 가격이 비싸다면 최근 나온 페이퍼북을 선택하는 것도 하나의 방법.

:: 관련글 ::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